한국일보>

김현우 기자

등록 : 2017.12.12 16:00
수정 : 2017.12.12 21:05

[오토라이프]자동차업계, 연말 할인…자동차 구입 적기

등록 : 2017.12.12 16:00
수정 : 2017.12.12 21:05

르노삼성차 12월 크리스마스 스페셜 할인 행사 포스터.

현대차 소형 SUV '코나'/그림 3현대차 카운트다운 페스타 할인 행사 포스터

국내 자동차업계가 연말 할인에 나서고 있다. 올해 내내 이어진 내수 불황을 털어내기 위해 앞다퉈 대규모 할인 경쟁에 돌입, 할인폭이 커지면서 자동차를 살 적기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GM)은 이달 ‘메리 쉐비 크리스마스’ 행사를 열고 차종별로 최대 15% 깎아 파는 역대 최고 수준의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GM은 지난달 판매량에서 내수 1만349대를 기록하며 전년 동월 대비 40% 급감했다. 이에 따라 연말 성수기에 맞춘 공격적인 프로모션으로 부진을 만회하겠다는 전략이다. 한국GM은 이달 올 뉴 크루즈ㆍ임팔라ㆍ트랙스 등 6개 주력 차종을 무이자로 할부 판매하고, 특히 올 뉴 크루즈의 경우 유류비를 포함해 최대 250만원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신형 크루즈는 취득세, 유류비 지원 등 최대 250만원의 할인 혜택이 주어지며 말리부ㆍ트랙스ㆍ스파크는 100만원 현금 할인 또는 각각 11%, 15%, 14% 할인받을 수 있다.

현대ㆍ기아차도 할인 경쟁에 가세했다. 현대차는 이달 한 달 동안 ‘카운트다운 페스타’ 행사를 열고 주요 차종을 대상으로 할인에 들어갔다. 현대차는 아반떼ㆍ쏘나타ㆍ그랜저ㆍ투싼ㆍ싼타페ㆍ맥스크루즈 등 6개 차종을 대상으로 60만~230만원을 할인해 준다. 최대 230만원 할인 차는 싼타페 2.0 디젤 모델이다. 기아차의 경우 차종 별로 최대 12%의 할인 혜택을 마련했다. 특히 기아차는 올 뉴 모닝과 K3, K5를 구매하면 선수율(적용금리)과 할부기간(6~48개월) 등을 소비자가 정할 수 있는 ‘내 맘대로 할부’를 진행한다.

올해 내수에서 선전한 쌍용차는 차종별 할인 폭이 7~12%로 제일 적다. 쌍용차는 이달 ‘아듀 2017 세일페스타’ 이벤트를 통해 티볼리 6~10%, 티볼리 에어 7~10%, 코란도C 8~12%, 코란도 투리스모 8~12% 할인 등을 통해 연내 물량을 모두 소진한다는 계획이다. 티볼리 브랜드를 포함한 레저용 차량(RV) 모든 모델(G4 렉스턴 제외)을 일시불 또는 정상할부로 구매하면 취득세(5~7%)를 지원한다.

르노삼성차는 이달 ‘르노삼성차 크리스마스 스페셜’ 이벤트를 통해 최대 340만원 할인한다. 우선 ‘2017 소비자 평가 올해의 차’ 선정 기념, QM6와 SM6 구매 시 각각 최대 300만원과 250만원, QM3 구매 시 최대 150만원을 할인해준다. 또한 르노삼성은 SM6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트림별 혜택을 제공하는 12월 한정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QM6는 2018년형 차종 구매 시 40만원 상당의 소비자 선택 용품, 30만원 현금 할인, 5년 보증연장 중 한 가지를 지원한다.

김현우기자 777hyunwoo@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조현민보다 더했다” 유명 콘텐츠 업체 대표 ‘갑질’ 논란
드루킹 공범 ‘서유기’ 영장심사… 질문엔 묵묵부답
재벌 갑질 이번엔 CJ 이재환… ”비서에 요강 청소도 시켜”
“폼페이오 방북, 김정은의 됨됨이 직접 재본다는 의미'
“아내를 종처럼 부려”… 법정가는 '군수 부인 갑질' 논란
“함께 일하는 경험이 쌓이면 ‘동등한 동료’ 가능해요”
“충성하는 80명만 있으면 돼… 박근혜 공천 살생부 있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