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4 08:00

'1골 1도움' 손흥민 "토트넘 선수 모두가 잘 뛰었고 이길 만 했다"

등록 : 2018.01.14 08:00

토트넘 손흥민/사진=토트넘 페이스북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시즌 11호 골을 뽑아낸 손흥민(26·토트넘)이 팀 승리의 공을 동료들에게 돌렸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버턴과의 2017-2018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홈경기를 마치고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인터뷰에서 "모두가 잘 뛰었고, 우리는 이길 만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손흥민은 이날 전반 26분 0-0 균형을 깨뜨리는 선제 결승 골을 기록했고, 후반 2분엔 해리 케인의 두 번째 골을 어시스트하는 등 활약했다.

손흥민은 "전반전에 득점한 것이 중요했다"며 "이후 우리는 치고 나와 공간을 확보했고 강해졌다"고 이날 경기를 평가했다.

그는 또 "크리스티안(에릭센)의 골이 특히 좋았다"고 강조했다.

손흥민은 "오늘 밤은 정말 즐거웠다"며 "골을 넣고 승점 3도 따내 무척 기쁘다"고 만족해 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채태인-박성민 '사인 앤드 트레이드'가 KBO리그에 남긴 것들

[가상화폐] ‘김치프리미엄’ 100조원 사라졌다...정부 규제 영향?

[이슈+]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원인은...지질 영양 주사제 오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