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민재용 기자

등록 : 2018.05.17 16:40
수정 : 2018.05.17 16:42

중견련, 김앤장과 ‘위기관리 지원 서비스’ 협약 체결

등록 : 2018.05.17 16:40
수정 : 2018.05.17 16:42

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김앤장 법률사무소와 ‘중견기업 위기관리 지원 서비스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협약으로 김앤장은 가업승계ㆍ조세ㆍ행정소송ㆍ노동 등 중견기업계 주요 이슈에 대한 법률 자문 서비스를 제공한다.

중견련 회원사들은 중견련 웹사이트( www.ahpek.or.kr )를 통해 지원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이재홍 김앤장 변호사는 “다양한 기업 법무 노하우를 바타으로 중견기업의 선제적ㆍ전략적 위기관리를 도울 것”이라며 “통합적 법률자문 지원을 통해 중견기업의 경쟁력 제고와 영속성 확보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규태 중견련 전무는 “중견기업을 대변하는 유일한 법정단체로서 위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중견기업 홍보담당 임직원 대상 연중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중견기업의 위기관리를 적극 지원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민재용 기자 insight@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북미 정상회담 판 깬 트럼프
당혹스러운 청와대 “트럼프 회담 취소 의미 뭐냐” 한밤 발칵
“디어 미스터 체어맨” 트럼프, 김정은에 쓴 취소 서신 전문
한국당, 이재명 욕설 파일 당 홈페이지 게시... “알 권리 위해”
“준비 됐습니까” 잠시 뒤 ‘쾅!’… 풍계리 지축이 흔들렸다
국정원 연구기관 사퇴한 태영호 “100% 자발적”
북 비핵화 첫 발 뗀 날, 트럼프는 기다렸다는 듯 회담 취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