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3.13 10:01

기성용 父 기영옥 단장 "AC밀란 이적설 금시초문. 들은 바 없다"

등록 : 2018.03.13 10:01

기성용(왼쪽)/사진=스완지 시티 구단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기성용(29.스완지시티) 부친 기영옥 광주FC 단장이 'AC밀란 이적설'에 황당함을 표했다.

기영옥 단장은 13일 본지와 통화서 "이적설에 대해 매니저라던가 성용이한테 전혀 들은 것이 없다.아침에 인터넷 보고 깜짝 놀랐다"고 황당함을 표했다.

이어 "성용이가 자신의 거취에 대해서는 재계약까지 3개월 남았으니 스완지에서 최선을 다한다는 얘기만 했다. 물론 몇 군데서 관심을 가진 팀은 있다고 들었다. 허나 지금 보도되는 것처럼 이렇게까지 진행되는 것은 전혀 아닌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탈리아 스포츠 매체 칼초메르카토를 비롯한 현지 언론들은 12일(현지시간) "기성용 에이전트는 AC밀란 측은 3년 계약에 합의했다. 몇 주 이내로 메디컬 테스트와 계약서 서명을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보도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美→韓→韓→韓→美’ LPGA 뒤바뀐 판도? 변천사로 본 최종 승자

[이슈+] '빈소 조문도 쉬쉬'…피해자·가족 두번 울린 조민기

미투 조용한 자동차업계…“성평등 1번지” 사연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문 대통령 “시베리아 횡단철도 내 고향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