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09 17:35

K리그 인천, 수비수 강지용 영입 "팀 컬러에 맞게 몸 사리지 않겠다"

등록 : 2018.01.09 17:35

강지용./사진=인천 구단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가 수비 강화를 위해 강원FC 출신 중앙 수비수 강지용(28)을 영입했다고 9일 전했다.

인천 구단은 187cm, 85kg 체격을 갖춘 강지용이 제공권과 함께 스피드와 공격 가담 능력까지 두루 갖췄다고 평가하며 다가오는 시즌 활약을 기대했다.

2009년 포항 스틸러스를 통해 프로에 입문한 강지용은 2012년 부산 아이파크와 2013년 K3리그 경주시민축구단을 거쳤다.2014년 K리그 챌린지 부천FC로 이적해 3시즌 동안 102경기에 출전, 6골 2도움의 활약을 보인 후 지난해에는 강원FC에서 팀의 상위 스플릿 진출에 공헌했다.

강지용은 "팀 컬러에 맞게 몸을 사리지 않고 인천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각오를 드러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평창은 3P 올림픽

이상화 vs 고다이라 등...기대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한일전 ‘톱4’는?

[E-핫스팟] '故김주혁 살아있는 것처럼'..'흥부', 김주혁 향한 그리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우리가 옳다는 믿음 하나로 버틴 결과”…KTX 해고 승무원 12년 만에 정규직 복직
[인물 360°] 데이트폭력이 당신의 삶을 망치지 않게 하려면…
트럼프 ‘인성’ 때문에 트럼프 호텔에서 술 못 판다?
'무신불립, 국국의의...' 문희상 의장의 뼈 있는 사자성어 사랑
성형 부작용과의 싸움 2년 10개월… 아직 끝나지 않았다
미중 힘겨루기의 1차 분수령 될 ‘25일’
“조현우 현재 몸값 20억원” 아시안게임이 기회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