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종구 기자

등록 : 2017.04.21 18:28
수정 : 2017.04.21 18:31

“수거보상금 받으려” 심상정 현수막 들고 간 70대

등록 : 2017.04.21 18:28
수정 : 2017.04.21 18:31

경찰, 선거법 위반 혐의 조사중

사진은 기사와 관련 없음

경기 의정부시에서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의 선거 현수막을 가져간 7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21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A씨를 입건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7시 반쯤 의정부시 용현동의 한 교차로에 설치된 심상정 후보의 현수막을 들고 간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경운기 등을 이용해 폐지 등을 줍는 일을 하는 A씨는 심 후보의 현수막이 바람에 날려 일부가 바닥에 닿아 있자 버려진 것으로 알고 들고 간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현수막이 사라진 주변의 폐쇄회로(CC)TV에서 A씨를 확인하고 수사에 나섰다.

A씨는 경찰에 “시청에서 불법 홍보 현수막을 수거해 오면 주는 보상금을 받기 위해 선거 현수막인줄 모르고 가져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 대통령 'MB, 盧죽음ㆍ정치보복 거론에 분노 금할 수 없다'
안철수-유승민 합당 공식선언 “유능한 대안정치 보여주겠다”
박원순 시장 3선? ”여론조사 봤더니 게임 끝났더라”
“강남 아파트값 잡자” 국세청 4번째 세무조사 착수
주진우가 MB 기자회견장 앞에서 ‘가위바위보’한 이유는
'이상화 라이벌' 고다이라, 특별한 러닝화의 비밀
'수줍은 큰아빠와 조카' 6년 만에 만난 손석희 앵커와 아이유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