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순
선임기자

등록 : 2018.02.12 19:20

[신상순의 시선] 성화처럼 타오르는 사랑의 연탄

등록 : 2018.02.12 19:20

연탄으로 사랑을 나르다. 연탄 나눔 봉사 서울 성북구 광운초등학교 6학생들. 신상순 선임기자

연탄가루로 얼굴이 새카만 어린이가 흰 이를 보이며 환하게 웃는다. 난생 처음 만져 보는연탄을 들고 언덕길을 오르내리다 보니 동그랗고 검은 모양이 서로 닮은 꼴이 되었다. “정말 보람차요”를 연발 하는 이들은 강추위 속에 연탄 나눔 봉사에 나선 서울 광운초 6학년들. 올림픽 성화를 릴레이 하듯 불우 이웃에게 온기를 배달 학생들의 몸짓에서 열정이 묻어 난다. 초등학생들이 땀 흘려 나른 연탄이 성화의 불꽃처럼 타오르며 이웃사랑을 증명 한다. 연탄 한 장의 가격은 평균 700원, 사랑 나눔 축제에 나서기에 부담 없는 가격이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신상순의 시선-연탄나눔 봉사 나선 서울 광운초등학교 6학년. 신상순 선임기자

이곳에 쌓인 연탄은 300장, 한달간 사용 할 수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2018-02-12(한국일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사상 최장 열대야 행진 주춤… 동해안은 17일 낮 기온 25도 안팎
17일 2022학년도 대입 개편안 확정… 커지는 혼란
서울시, 박원순 옥탑방 이웃 삼양동 주택 등 10곳에 ‘쿨 루프’ 지원
자영업자 569만명 내년 말까지 세무조사 안 받는다
찬ㆍ반 논란 제주 제2공항도 공론조사 가나
정부, 백범 묘역 있는 효창공원 성역화 사업 추진
‘불법 정치자금 수수’ 홍일표, 의원직 상실형 선고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