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관규 기자

등록 : 2018.05.16 13:16
수정 : 2018.05.16 13:17

금호타이어, 더블스타 매각 후 첫 신제품 출시

등록 : 2018.05.16 13:16
수정 : 2018.05.16 13:17

프리미엄 타이어 ‘마제스티9’ 선보여

승차감ㆍ제동성능 극대화

금호타이어가 더블스타로 매각된 후 처음으로 신제품을 출시했다.

금호타이어는 1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전국 대리점주를 대상으로 ‘2018 금호타이어 신제품 설명회’를 열고, ‘마제스티9 SOLUS TA91’(사진)를 선보였다.

마제스티9은 기존 프리미엄 타이어 마제스티 솔루스의 후속이다.

김종호 금호타이어 회장은 “마제스티9은 금호타이어 최고의 기술력을 집약하여 개발한 최고급 프리미엄 제품으로, 신제품의 시장 안착과 판매 확대에 회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제품은 승차감 및 제동성능 극대화를 위한 첨단 신소재를 적용했고, 마모성능과 눈길제동력을 기존 제품 대비 20% 이상 개선해 안전내구성을 향상시켰다. 또 최적의 패턴 블록 배열을 통해 특정 주파수의 소음을 억제하고, 소음분산을 최적화시키는 ‘사운드 하모니 테크놀로지’를 적용해 소음을 감소시켰다는 특징이 있다.

규격은 16형부터 20형까지 총 47종으로, LF쏘나타, K5, SM7 등의 준중형ㆍ중형 세단부터 EQ900, K9 같은 대형 세단까지 장착 가능하다.

금호타이어는 7월 추가로 국내 업체 최초로 승차감 좋은 컴포트 제품에 런플랫 기술을 적용한 ‘마제스티9 XRP’ 타이어 2규격(17ㆍ18형)을 출시할 예정이다. 이 타이어는 펑크 시 공기압이 없는 상태에서도 시속 80㎞로 최대 80㎞까지 주행 가능하다.

박관규 기자 ac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백악관 “6ㆍ12 북미 정상회담 열린다면 우리는 준비 돼 있을 것”
[여론 속 여론] 흔들리는 지역경제… ‘6ㆍ13’ 어떤 표심 보일까
“양승태 법원행정처의 원세훈 재판 관여 정황 발견 못했다”
[아하! 생태!] 8만년 단절 깨고 교류 시작한 한ㆍ일 ‘개개비’
[푸드 스토리] 대충 끼니에서 별의별 미식으로... 편의점 도시락 무한 변신
홍준표 “청와대 청원게시판 폐쇄를 청원”
이왕 맞은 매? ‘학교 폭력’ 안우진까지 꺼낸 넥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