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7.03.21 12:54
수정 : 2017.03.21 12:54

김연아 "차준환ㆍ임은수, 韓피겨 이끌어 나갔으면"

등록 : 2017.03.21 12:54
수정 : 2017.03.21 12:54

▲ 김연아/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정재호] 김연아가 후배들에게 선전을 당부했다.

김연아는 21일 중구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린 '친환경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를 위한 통합적 수자원관리 프로젝트 협약식'에 평창 동계 올림픽 홍보대사 자격으로 참가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친환경올림픽 개최를 위한 여러 기관의 노력에 감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관심을 모으는 후배들도 언급했다. 김연아는 "세계 주니어 피겨 선수권 대회에서 차준환(남자 싱글 5위)과 임은수(여자 싱글 4위)가 좋은 성적을 냈다"면서 "앞으로 더 노력해서 한국 피겨를 이끌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덕담을 건넸다.

임은수는 김연아가 2006년 세계 주니어 선수권 대회에서 우승한 이후 한국 여자 선수로는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고 차준환은 역대 한국 남자 선수 최고 성적으로 기대감을 높였다.

정재호 기자 kemp@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문재인 아들 특혜 논란 “정유라와 뭐가 달라”VS“업계 최고 실력”

‘비정상회담’ 최민용 “JTBC에 꼭 할 말 있었다” 무슨 말?

박근혜 검찰 소환 시간은? “포토라인 앞에서도 미소 보일까”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청와대 “탄두 증량 증대 위한 한미 협상 개시”
軍, 신형 탄도미사일 동영상 공개… 위력은 얼마나
[나는 걱정부자] “위험 제로사회 불가능… 탈원전도 전문가ㆍ대중 인식 격차 좁혀야”
[별점평가단] “증세, 부유층에 국한하는 함정에 빠져선 안돼”
‘군함도’ 볼까 말까… 강경화 외교장관의 고민
[포토뒷담화] 줄 서서 인사했던 시절도... 확 바뀐 대통령 경제인 간담회 풍경
[리스트업] ‘크리미널’로 돌아보는 리메이크 드라마 잔혹사 4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