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04 16:42

kt가 2017시즌을 추억하는 법, 팬들이 뽑은 명장면은

등록 : 2018.01.04 16:42

‘내가 찍은 2017 kt wiz 명장면’ 이벤트 응모 사진./사진=kt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kt가 2017시즌 팬들과 함께한 시간을 SNS 이벤트로 추억했다.

kt는 지난 12월 21일~31일 구단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진행한 ‘내가 찍은 2017 kt wiz 명장면’ 이벤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200장이 넘는 사진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를 주제로 한 다양한 사연들이 모였다.특히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가족 또는 친구들과 함께 보낸 사진들과 kt 선수들이 기록한 끝내기 경기 장면이 주를 이뤘다.

kt 구단 포토그래퍼 지용현 작가가 응모 받은 사진을 심사했고 총 39장의 사진이 최종 당선됐다. 1등은 2명에게 돌아갔다. 지난 7월 지니존에서 정현이 기록한 끝내기 안타가 터져 나오는 순간을 포착한 김경민 씨의 사진과, 지난 5월 아이와 함께 첫 직관을 한 추억을 공유한 강지상 씨의 사진이 공동 1등을 차지했다. 2등에는 그라운드에서 하이파이브를 마친 선수들이 1루를 향해 인사하는 역동적인 모습과 워터페스티벌을 즐기는 부녀의 사진이 선정됐다.

지용현 작가는 “즐거운 추억과 사연이 담긴 사진을 위주로 선택했다”며 “팬 분들과 사진을 통해 즐거운 추억을 공유하게 돼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kt는 당선된 사진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해 팬들과 공유하고 앞으로도 구단 페이스북을 통해 팬들과 함께 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슈+] '신과 함께'는 어떻게 천만 영화가 됐을까

[스포비즈지수] 'KIA맨' 양현종, 선수지수 1위 복귀

'가상화폐 규제' 혼돈의 대한민국…미국·영국·일본·스위스·에스토리아는 지금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우리가 옳다는 믿음 하나로 버틴 결과”…KTX 해고 승무원 12년 만에 정규직 복직
[인물 360°] 데이트폭력이 당신의 삶을 망치지 않게 하려면…
트럼프 ‘인성’ 때문에 트럼프 호텔에서 술 못 판다?
'무신불립, 국국의의...' 문희상 의장의 뼈 있는 사자성어 사랑
성형 부작용과의 싸움 2년 10개월… 아직 끝나지 않았다
미중 힘겨루기의 1차 분수령 될 ‘25일’
“조현우 현재 몸값 20억원” 아시안게임이 기회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