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류효진 기자

등록 : 2017.09.29 17:33
수정 : 2017.09.29 17:35

귀성객들에게 인사하며 민심잡기 나선 여.야지도부

등록 : 2017.09.29 17:33
수정 : 2017.09.29 17:35

[저작권 한국일보]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지도부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앞두고 29일 각 정당 대표들이 귀성객들을 만나 인사를 하며 민심잡기에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이날 오전에 용산역에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오후에 서울역을 찾아 귀성객들에게 인사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오전 용산역을 찾아 시민들과 인사를 나눈 뒤 지하철을 타고 서울역으로 향했다. 류효진기자

[저작권 한국일보] 정의당 이정미 대표(오른쪽 2번째)가 29일 오후 서울역에서 당원들과 추석 귀성객들 에게 손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

[저작권 한국일보] 29일 오후 서울역에서 귀성객들이 도착한 열차에 줄을 서서 승차하고 있다. 2017.9.29 / 류효진기자 /2017-09-29(한국일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5개국 기자단, 풍계리로 향해… 이르면 24일 핵실험장 폐기
깜짝 기자회견에 칭찬 릴레이… 트럼프 “문 대통령 중재력 A+”
“검찰, 왜 억지로 나를 엮느냐” 소리 친 MB
트럼프, 북미회담 연기 언급에... 싱가포르 언론들 화들짝
[짜오! 베트남] 서구 은행 철수 러시… 트렌드냐 우연의 일치냐
'페이스 메이커' 희망자 받아 국가대표 선발한 빙상연맹
2018미스코리아 지역예선 미스전북 진에 윤이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