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산경찰서, 구속영장 신청

광주 광산경찰서 전경.

광주 광산경찰서는 26일 고속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되자 순찰차를 훔쳐 달아난 혐의(절도ㆍ도로교통법 위반)로 양모(57)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양씨는 전날 오후 3시30분쯤 호남고속도로 산월나들목 인근에서 전남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 순찰차를 몰고 약 8㎞를 주행한 혐의다. 그는 면허 취소 수준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농도 0.209% 상태에서 운전하다 경찰에 단속되자 이같은 행동을 했다.

경찰 조사 결과 양씨는 음주운전에 적발돼 순찰차 뒷좌석으로 옮겨진 뒤 경찰관이 자신의 승용차를 도로 가장자리로 옮기는 틈을 타 순찰차를 몰고 달아났다. 경찰은 다른 순찰차로 뒤쫓아 양씨를 붙잡았다.

건설근로자인 양씨는 2차례 음주운전으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양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안경호 기자 khan@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