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팬들, 미 CBS 측에 ‘동해’ 정정 요구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CBS '선데이 모닝'. CBS 유튜브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미국 방송에서 ‘일본해’가 표기된 지도가 나와 논란이 되고 있다. 한국 가수를 소개하는 방송에서 동해가 아닌 일본해가 표기되자 방탄소년단 팬들은 방송사 측에 정정을 요구하고 나섰다.

방탄소년단은 21일(현지시간) 오전 방송된 미국 CBS 뉴스프로그램 ‘선데이 모닝’에 출연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선데이 모닝 유튜브 계정 등에 올라온 ‘BTS, K-팝 돌풍(BTS, the Korean pop sensation)’이라는 제목의 영상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출연 분량은 약 8분20초였다.

선데이 모닝은 방탄소년단과의 본격적인 인터뷰에 앞서 K-팝의 등장과 방탄소년단의 세계적인 인기를 조명했다. 미국에서 보이그룹 백스트리트 보이즈와 엔싱크가 인기를 끌 무렵 수천 마일 떨어진 한국에서 K-팝이 뜨고 있었다는 내용이었다.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CBS '선데이 모닝'. 동해가 일본해로 표기된 지도를 사용했다. CBS 유튜브 캡처

문제는 K-팝이 등장한 한국과 서울의 위치를 보여주는 화면이었다. 이 과정에서 방송사 측이 동해(East Sea)가 아닌 일본해(Sea of Japan)가 표기된 지도를 사용했기 때문이다.

방송 이후 방탄소년단의 팬들은 잘못된 지도 표기에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일부 팬들은 CBS 선데이 모닝 트위터 계정에 일본해가 아니라 동해라며 표기 정정을 요구하기도 했다. 한 팬은 선데이 모닝 트위터 계정에 올린 글에서 “잘못된 지도를 사용했다. 일본해가 아니라 동해다. 굉장한 정치적 이슈인데, 최소한 두 단어를 함께 적었어야 한다. 정정해달라”는 내용의 영문 메시지를 남겼다. 다른 팬도 영어로 “일본해가 아니라 동해다. 고쳐달라”고 요청했다. 이 내용은 20회 가량 리트윗됐다. 선데이 모닝이 공개한 유튜브 영상에도 같은 내용의 댓글이 여러개 달렸다.

그러나 선데이 모닝 측은 팬들의 이 같은 요구에 아직까지 응답하지 않은 상태다.

윤한슬 기자 1seul@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