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선 헌법재판관이 19일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에 도착한 뒤 밝은 표정으로 취임식장으로 향하고 있다.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전자결재를 통해 이미선ㆍ문형배 재판관의 임명을 재가했다.

이한호 기자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