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서 첫 사례

8일까지 선발 원아 등록 마감 따라 대기자 등록

세종시교육청 전경. 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시교육청은 관내 29개 공ㆍ사립 유치원 모두 ‘처음학교로’로 진행하는 ‘2019학년도 유치원 원아 모집’에 참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처음학교로’는 유치원에 대한 정보 및 입학신청, 추첨, 등록 등의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지역의 모든 유치원이 처음학교로에 참여하는 것은 세종시가 전국에서 처음이다.

혼합반을 포함한 모집인원은 만 3세 1,662명, 만 4세 1,131명, 만 5세 1,038명 등 총 3,831명이다.

일반 모집 결과는 지난 4일 발표됐다. 오는 8일까지 선발된 원아의 등록 마감 결과에 따라 31일까지 대기자 등록을 할 수 있다.

시 교육청은 내년 공립 단설 유치원과 공립 병설 유치원 각각 1개원씩 신설할 계획이다. 2개 유치원이 증설되면 총 19학급에 310명의 유아가 추가로 입학할 수 있게 된다.

최교진 세종교육감은 “정부의 국공립 유치원 확충계획과 서비스 질 개선 방안에 부응해 우리 교육청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오후 돌봄ㆍ방학 중 돌봄 등이 필요한 가정의 자녀를 위한 서비스도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