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가운데) 하나금융그룹 회장과 정연보(오른쪽에서 두 번째)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장 등이 9일 서울 중구 하나금융그룹 사옥 앞에서 소외계층에 전달할 김장을 담그고 있다. 하나금융은 이날 김장 행사를 신호탄으로 오는 11일부터 두 달 동안 사회공헌 축제인 ‘2018 모두하나데이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하나금융은 2011년부터 매년 ‘1(하나)’이 겹치는 날짜인 11월11일부터 이듬해 1월11일까지 그룹 임직원 2만여 명 전원이 국내외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와 나눔을 실천하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 제공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