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8] [저작권 한국일보]조현오 영장심사이명박 정부 시절 경찰의 댓글공작을 총지휘한 혐의를 받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 4일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서초동 서울중앙지법 법정으로 들어서고 있다. 서재훈 기자 spring@hankookilbo.com /2018-10-04(한국일보)

이명박(MB) 정부 시절 ‘경찰 댓글 공작’ 총지휘 혐의로 경찰에 구속된 조현오 전 청장이 12일 검찰로 송치됐다.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청 특별수사단은 이날 조 전 청장을 서울중앙지검에 기소 의견을 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 5일 법원의 구속영장 발부로 남대문경찰서 유치장에 수감됐던 조 전 청장은 이날 서울구치소로 이송됐다.

조 전 청장은 서울경찰청장과 경찰청장으로 재직하던 2010년 1월부터 2012년 4월까지 경찰 보안사이버요원과 정보과 사이버담당 직원 등 총 1,500여명을 동원, 천안함 사건, 한진중공업 정리해고를 반대하는 희망버스 등 사회적 이슈와 경찰 이슈에 대해 정부에 우호적인 댓글을 3만3,000여건 달게 한 혐의(직원남용 권리행사방해)를 받고 있다.

앞서 경찰청 특별수사단은 조 전 청장을 두 차례 소환조사했으며 5일 영장 발부로 경찰에 구속됨에 따라 친정에 수감된 최초의 전직 경찰총수라는 불명예를 안았다.

정승임 기자 choni@hankookilbo.com

관련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