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그룹 빅톤이 러시아 팬들을 만났다.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이돌 그룹 빅톤(VICTON)이 모스크바에서 유럽 투어의 대장정을 시작했다.

빅톤은 지난 11일 오후 8시(현지시각) 'VICTON FIRST EUROPE TOUR 2018(빅톤 퍼스트 유럽 투어 2018)’의 첫 개최지인 러시아 모스크바에서의 공연을 성료했다.

빅톤은 데뷔곡 ‘What time is it now?’와 2집 타이틀곡 ‘EYEZ EYEZ’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오프닝 무대를 마친 빅톤은 정성스레 준비한 러시아어로 팬들에게 인사했다. 이후 ‘아무렇지 않은 척’, ‘말도 안돼’, ‘나를 기억해’, ‘오월애’ 등 히트곡을 열창했다.

빅톤 멤버들은 “유럽 투어의 첫 공연을 진행하는데 이렇게 많은 분들이 와주셔서 정말 행복합니다. 저희의 무대에 열심히 호응 해주신 러시아 팬 여러분 정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러시아에 자주 올 수 있도록 노력하는 빅톤이 될 테니까 앞으로도 응원 부탁드립니다”라는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빅톤은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최근 프랑스 파리를 투어 개최지에 새롭게 추가해 총 8개 주요 도시를 순회할 예정이다.

강기향 기자 gihyangkang@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