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시에 본사를 둔 종합가전기업 신일이 12~16일 닷새간 ‘천안흥타령춤축제’와 연계한 ‘2018 천안시 중소기업 우수제품 홍보ㆍ판매관’에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2014년 천안시 서북구에 천안공장을 설립한 신일은 선풍기 등 각종 가전제품을 생산ㆍ수출하며 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해왔다. 신일은 ‘2018 천안시 중소기업 우수제품 홍보∙판매관’에 3개의 부스를 설치하고, 제품 홍보와 판매를 동시에 진행한다. 올 여름 인기를 끈 서큘레이터를 비롯한 여름가전과 생활가전, 주방가전, 펫 가전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방문객을 대상으로 특별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정윤석 신일 대표이사는 “신일과 천안시가 동반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행사에 참가하게 돼 기쁘다”며 “우수한 성능의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8 천안시 중소기업 우수제품 홍보ㆍ판매관’은 지역 우수제품을 홍보하고 안정적인 판로 확충을 위해 마련됐으며, ‘천안흥타령춤축제’와 연계해 12~16일 천안삼거리공원에서 진행된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