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콩 by 스타쉽 제공

배우 유연석이 데뷔 15주년을 맞아 오는 10월 국내 팬미팅을 개최한다.

6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유연석이 오는 10월 9일 오후 5시 서울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특히, 올해는 그의 데뷔 15주년을 맞이한 해인만큼 그동안 한결같이 따뜻한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과 더욱 특별한 시간을 보내고자 자리를 마련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유연석은 현재 방송 중인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구동매 역으로 열연을 펼치며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2003년 영화 ‘올드보이’로 데뷔한 그는 스크린을 물론, 브라운관과 무대를 오가며 넓고 깊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 국내외에서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서울 팬미팅 ‘All about YOO’는 유연석이 최근 활동한 작품들에 대한 이야기부터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유연석의 소소한 일상과 취미 등을 함께 나누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또한 그동안 팬들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하는 자리인 만큼 다양한 구성의 이벤트는 물론, ‘깜짝 무대’까지 준비하고 있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유연석은 지난 2014년, 2017년에 이어 올해로 세 번째 국내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매번 팬미팅을 할 때마다 초반 단계에서부터 직접 참여하며 아이디어를 내고 프로그램을 기획하며 ‘팬 사랑’을 보여준 그는 올해에도 드라마 촬영 종료 이후 틈틈이 연습과 준비를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