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교육·특수교육과는 인·적성면접 10% 반영

이상명 입학처장

순천향대는 2019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총 모집인원의 74.2%인 1,876명을 선발한다.

수시모집은 크게 ▦학생부교과전형(999명) ▦학생부종합전형(798명) ▦실기위주전형(79명)으로 구분된다.

학생부교과전형 중 일반학생(교과)전형과 지역인재(교과)전형은 학생부교과 100%에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해 선발한다.

학생부교과전형 정원외 전형은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지 않고 학생부교과 100%로 선발한다. 학생부교과전형은 국어·영어·수학·사회·과학 5개 교과를 계열 상관없이 반영한다. 다만 학과 특성을 고려해 모집단위별로 두 개 교과를 각 10 % 정도 가중치를 부여한다.

학생부 종합전형은 학교생활기록부와 자기소개서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발하며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지 않는다. 학생부종합전형의 일반학생(종합)과 지역인재(종합)전형 간에는 중복지원이 되지 않으며, 다른 전형에서의 중복지원은 제한이 없다.

학생부 교과전형은 학생부 교과 100%이므로 순천향대 입학처 홈페이지(http://ipsi.sch.ac.kr)에 있는 SCH 네비게이터 메뉴에서 자신의 학생부 교과 등급과 이수단위를 정확하게 입력해 점수를 산출한 후, 지난해 성적과 비교하고 지원 여부를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수능 최저학력기준 적용 시 수학 ‘가’형, ‘나’형 응시제한은 없다, 다만 의예과의 경우 수학 ‘가’형과 과학탐구 과목을 응시하지 않을 경우 각각 0.5등급씩 하향 반영한다. 유아교육과, 특수교육과는 모든 전형에서 교직 인·적성면접을 실시하며 10% 반영된다.

원서 접수는 오는 9월 10일부터 14 일까지 인터넷으로만 가능하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