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림의 날 정부 첫 기념식 개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첫 정부 기념식이 열린 14일 오후 문재인 대통령이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손을 잡고 기념식이 열리는 충남 천안 국립 망향의 동산 안 모란묘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천안=고영권 기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첫 정부 기념식이 열린 14일 오후 문재인 대통령이 이용수 할머니의 손을 잡고 기념식이 열리는 충남 천안 국립 망향의 동산 안 모란묘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천안=고영권 기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첫 정부 기념식이 열린 14일 오후 문재인 대통령이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손을 잡고 기념식이 열리는 충남 천안 국립 망향의 동산 안 모란묘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용수 할머니는 지난 2007년 미국 연방하원에서 통과된 '위안부 결의안'을 앞두고 공청회에 참가해 피해를 증언했고, 이 과정은 2017년 ‘아이 캔 스피크’로 영화화됐다.

천안=고영권 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