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지냥이 앱 이미지.

삼성카드가 갈수록 늘어나는 반려동물과 반려인들을 위해 지난해 출시한 커뮤니티 서비스 ‘아지냥이’가 인기다.

삼성카드 회원이 아니라도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아지냥이는 반려동물과의 행복한 동행을 위해 다양한 콘텐츠와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반려동물의 건강관리를 위한 정보 및 수의사와 1:1 무료 상담, 양육 TIP, 펫 전용 모바일 게임 등을 제공한다. 또한 산책량, 양치이력 등 미션과 펫의 정서 증진을 위한 액션 플랜도 제공한다. 이렇게 진행된 활동은 수행 이력으로 기록되며 SNS를 통해 공유할 수도 있다.

이와 함께 전문가가 제작한 검증된 반려동물 건강정보를 제공하고 반려인의 니즈에 맞춰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하고 있다.

삼성카드는 지난 1월 구축을 마친 생애단계별(Lifestage)별 커뮤니티 서비스를 통해 가치 공유의 ‘CSV(Creating Shared Value)경영’을 펼치고 있다. 기업이 창출한 수익의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는 CSR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에서 한 발 더 나아간 개념이다. 지금까지의 ‘오프라인 기반 CSR’ 활동을 한 차원 높여 디지털 트렌드에 맞춰 ‘모바일·온라인 중심의 CSV’로 진화시킨 것이다.

삼성카드는 2014년 3월 20대들이 소통하며 꿈을 키울 수 있는 커뮤니티 ‘영랩’을 시작으로, 2016년 1월 출산·육아 커뮤니티 ‘베이비 스토리’, 2017년에는 유아교육 커뮤니티 ‘키즈곰곰’과 반려동물 커뮤니티 ‘아지냥이’를 출시한데 이어 지난 1월에는 중장년층 커뮤니티 ‘인생락서’를 오픈해 Lifestage별 커뮤니티 플랫폼을 완성했다.

커뮤니티 서비스는 삼성카드 회원뿐만 아니라 누구나 웹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 커뮤니티에 가입하고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사진설명

아지냥이 앱 이미지.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