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전 옛 노량진수산시장에서 구시장 철거를 강제집행 하려는 수협철거반과 구시장상인들이 대치 하고 있다. 수협은 노량진수산시장 구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한 명도소송에서 승소 함에 따라 강제집행을 시도 하였다. 신상순 선임기자 ssshin@hankookilbo.com

ssshin@hankookilbo.com

12일 오전 옛 노량진수산시장에서 구시장 철거를 강제집행 하려는 수협철거반과 구 시장상인들이 대치 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