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지도부 전원사퇴, 김성태 원내대표 대행체제 전환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지방선거 패배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 입장을 밝힌 후 자리에서 일어나 인사하고 있다. 왼쪽에 당 대표 권한대행을 맡게 된 김성태 원내대표가 굳은 표정을 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지방선거 패배에 대한 책임을 지고 대표직 사퇴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날 김테흠 최고위원을 비롯해 당 지도부가 전원 사퇴했다.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사퇴 입장을 밝힌 후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최고위원회의에서 사퇴 회견을 마친 뒤 홍 대표가 여의도 당사를 떠나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오대근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대표직 사퇴를 발표 후 당사를 나서며 승용차에 오르고 있다. 오대근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