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만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서로 마주보며 두 손을 마주잡고 있다. APㆍ연합뉴스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오전 9시(현지시각) 싱가포르에서 역사적인 만남을 가졌다. 김정은 위원장은 “모든 것을 이겨내고 이 자리까지 왔다”고 소회를 밝혔고 트럼프 대통령은 “의심없이 좋은 관계를 맺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국일보 웹뉴스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악수를 마친 뒤 나란히 서서 취재진의 사진촬영에 응하고 있다. APㆍ연합뉴스

인기 기사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