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칠석(왼쪽 3번째) 경북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 단장, 정현철(4번째) (주)제이앤코슈 본부장, 김양진(5번째) 경북테크노파크 대외협력팀장이 서울 강남구 SRT 수서역 지하 1층 중앙홀에서 경북 홍보관 운영을 시작하고 있다. 경북TP 제공

경북테크노파크는 서울 강남구 수서역 지하 1층 중앙 홀에 약 24㎡에 'SRT CSV LAB'을 조성해 4주간 경북 홍보관을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경북도와 경북TP는 경상북도 우수 기업 중 북부권 판로 확대 및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대상으로 SRT를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기업 및 주력 제품 홍보 기회를 제공한다.

첫 번째로 프리미엄급 화장품 닥터펩티 2종을 출시해 매출액 700억원 달성, 신규고용 24명을 창출한 ㈜제이앤코슈를 시작으로 홍보관 운영에 나선다.

경북TP는 ㈜SR과의 업무협의를 통해 경북 홍보관을 총 4주간 운영할 계획으로 1차는 내달 8일까지 운영을 시작으로, 2차 내달 27 ~ 7월 4일까지, 3차 8월 1 ~ 8일까지, 4차 8월 29 ~ 9월 5일까지 홍보관을 운영한다.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은 “SRT 수서역 상설홍보관 운영을 통해 지역의 우수한 기업들이 지역에서만 머무르지 않고 전국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마련되었다”며, “기업지원 거점기관으로서 개발지원에만 머무르지 않고 실질적인 유통ㆍ홍보ㆍ마케팅 등의 직접적인 판로개척에 도움 되는 후속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RT CSV(Creating Shared Valueᆞ공유가치창출 LAB은 ㈜SR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유망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지방자치단체ㆍ중소기업ㆍ공공기관에 개방한 상설 홍보관이다.

윤창식기자 csyoon@hankookilbo.com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