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열 전 해군참모총장. 해군 제공

제19대 해군참모총장을 역임한 김홍열 예비역 대장이 3일 오전 9시20분 별세했다. 향년 79세. 충남 서천 출신인 고인은 1962년 해군사관학교 16기생으로 임관해 작전사 8전단장과 부사령관, 1함대사령관, 합동참모본부 전력평가부장 등을 역임했다. 해군총장 재임 중 해군본부를 서울에서 계룡으로 이전했고 첫 국내 건조 잠수함인 이천함을 인수했다. 장례식은 해군장으로 치러지며, 유족으로는 부인 박정애(79)씨, 딸 미현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2호이며 영결식은 5일 오전 7시, 안장식은 같은 날 오전 11시 국립대전현충원 장군 제2묘역에서 거행된다. (02)3010-2262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