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내외신 취재진 격려 자리서 밝혀

“많은 기대 하지만 마음 급한 것 같아
북미 대화 필요 공감대 높아지고 있어”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평창 동계올림픽 메인 프레스 센터를 방문해 내외신 기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평창=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남북 정상회담에 대해 많은 기대를 하지만 마음이 급한 것 같다”며 “우리 속담으로 하면 우물가에서 숭늉 찾는 격”이라고 말했다. 내ㆍ외신 취재진 격려 차 평창 동계올림픽 메인 프레스센터(MPC)를 방문한 자리에서다.

문 대통령은 또 “미국과 북한 간에도 대화가 필요하다는 공감대가 조금씩 높아지고 있다”며 “지금 이뤄지고 있는 남북 대화가 미국과 북한 간의 비핵화 대화로 이어지기를 기다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권경성 기자 ficciones@hankookilbo.com

평창=연합뉴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