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 출발, 서해직항로 통해 낮 1시 30분 인천공항 도착"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 조선중앙TV 캡쳐

김정일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을 비롯한 북한 고위급 대표단이 9일 전용기로 평양을 출발해 서해 직항로를 통해 낮 1시 3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할 것이고 통보했다고 통일부가 8일 밝혔다.

북한은 전용기가 인천공항에 대기하지 않고 돌아갔다가 11일 저녁에 다시 인천공항으로 나갈 것이라고 알려왔다고 통일부는 덧붙였다. 연합뉴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