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첫 방문 안내센터
서울대암병원, ‘첫 방문 안내센터’ 열어

서울대암병원이 처음 병원을 찾은 환자를 위한 ‘첫 방문 안내센터’를 열었다. 첫 방문 안내센터는 내원객 이동이 가장 많은 3층(로비층) 입구, 기존 안내데스크 자리에 들어섰다. 유리벽으로 구획된 공간으로, 암환자 전문 간호사 1명이 상주하면서 환자와 보호자가 편안한 환경에서 상담할 수 있도록 했다. 평일 오전 9시부터 5시까지 운영된다. (02)2072-0707

서울아산병원 소아전문응급센터
서울아산, 소아전문응급센터 단장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은 소아전문응급센터를 리모델링해 응급환자 중증도에 따른 진료 구역을 분리했다. 이에 따라 응급도와 감염상태에 따라 환자를 정확히 분류해 음압격리실 호흡치료실 외과치료실 중증응급병상 등 13개 병상에서 응급치료가 이뤄진다. 또한, 소생실 심장초음파실 응급촬영실을 신설해 최첨단 진료장비를 갖춰 소아응급환자 검사와 치료가 독립된 응급센터에서 신속히 진행할 수 있게 됐다.

부천성모, 간암 무료 건강강좌

가톨릭대 부천성모병원은 제2회 ‘간암의 날(2월 2일)’을 기념하여 지역주민을 위한 무료 건강강좌를 2월 8일 오후 2시 병원 내 성요셉관 5층 옴니버스에서 연다. 이번 강좌는 ‘간암 바로 알기’라는 주제로 열린다. 강연은 ▦간암의 원인, 진단 및 예후(소화기내과 이해림 교수) ▦간암의 치료법-수술 ‘간절제술, 간이식’(간담췌외과 나건형 교수) ▦간암의 치료법-시술 ‘간동맥 화학치료, 고주파 열치료술(영상의학과 김일중 교수) ▦간암의 치료법-최신 방사선 치료(방사선종양학과 유미나 교수) ▦간암의 치료법-전신항암요법 및 향후 기대되는 치료법(소화기내과 이승원 교수) 등이다.

아비 벤쇼산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 신임 회장
글로벌의약산협 회장에 벤쇼산 대표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KRPIA) 제13대 회장에 아비 벤쇼산 한국MSD 대표가 선임됐다. 2월 1일 취임하는 벤쇼산 회장은 1995년부터 글로벌 제약기업의 북미, 유럽 및 아시아 등에서 마케팅, 대외협력, 사업개발 및 전략기획, 대표이사 등을 거쳤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