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꽃' 장혁이 이순재에게 자신의 정체를 밝혔다. MBC 제공

'돈꽃' 장혁이 이순재에게 자신의 정체를 밝혔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돈꽃' 18회에서 강필주(장혁 분)는 아버지가 남긴 목걸이를 한채 장국환(이순재 분)을 찾아갔다.

이날 강필주는 장국환에게 "할아버지"라 부른 뒤 큰 절을 하고 눈물을 흘렸다.

이에 장국환은 놀란 얼굴을 했고, 비장함이 가득한 강필주의 모습이 교차되면서 엔딩을 맞이해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김지원 기자 kjw8@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박지성 모친상 "母, 런던서 교통사고 당해 숨져"

유시민 작가 "안내상, 1987 당시 지하에서 활동"

조세호, '뉴스투데이' 기상캐스터 깜짝 등장

김동률이 전한 음악에 대한 진심, 그리고 故종현의 이야기

리키 마틴, 13세 연하 동성 연인과 결혼 "이제 내 남편"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