쉘코리아는 오지원 전무를 한국 총괄 대표이사 사장으로 승진 선임했다고 11일 밝혔다. 쉘코리아는 글로벌 에너지 기업 로얄 더치 쉘 그룹의 한국 지사로 1977년 설립됐다. 오 신임 사장은 쉘코리아의 첫 한국인 사장으로 2014년 쉘코리아 대외협력 전무로 입사했다. 입사 전에는 GE코리아 글로벌 성장 운영 부문에서 근무했으며 산업통상자원부 외신대변인, 아리랑 방송 기자도 거쳤다.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