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대교 통과 하는 조명균 통일부장관등 남측 대표단. 2018.1.9신상순 선임기자

9일 오전 조명균 통일부장관을 포함한 남측 대표단이 평화의 집에서 열리는 남북 고위급 회담장으로 가는 관문인 경기도 파주시 통일대교를 통과하고 있다. 통일대교 입구에서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원들이 남북고위급 회담의 성공을 기원하며 대표단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ssshin@hankookilbo.com

남북고위급회담이 열리는 9일 경기도 파주시 통일대교 에서 개성공단 비상대책위원위 관계자들이 회담의 성공을 기원 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1.9 신상순 선임기자
남북 고위급 회담이 열리는 9일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일부 남북회담본부에서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가운데)을 비롯한 대표단이 회담 장소인 판문점 평화의 집으로 출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남북 고위급회담이 열리는 9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통일대교에서 남측 대표단 차량이 임진강을 건너고 있다. 남측 대표단은 조명균 통일부 장관과 천해성 통일부 차관,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등으로 꾸려졌으며, 통일부 장·차관이 대표단에 함께 포함된 것은 처음이다. 연합뉴스
남북 고위급 회담이 열리는 9일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을 찾은 시민들이 통일기원 리본이 달린 철조망과 열차 종단점을 둘러보고 있다. 2018.1.9신상순 선임기자
남북고위급회담이 열리는 9일 경기도 파주시 오두산 통일전망대에 본 북 황해북도 관산반도 일대가 평온함을 보이고 있다. 2018.1.9 신상순 선임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