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단, 복지시설 아동에 평창올림픽 입장권 지원/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국민체육진흥공단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붐업에 앞장선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은 19일 "올림픽파크텔에서 평창동계올림픽 국내붐업과 복지시설 아동들의 올림픽경기 관람 지원을 위해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와 평창동계올림픽 경기 입장권(1억원) 기부 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평창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지원하고 그동안 올림픽 경기 관람이 어려웠던 복지시설 아동들에게는 현장에서 올림픽의 정신과 가치를 배우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공단은 기대한다. 공단은 2012년부터 올해까지 평창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준비를 위해 국민체육진흥기금 1조1천200억을 지원하고 대회 붐업 조성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는 등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김성호 공단 이사장 직무대행은 “평창동계올림픽이 전 국민의 관심과 협조로 역대 어느 대회보다도 성공적인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며, 더불어 어려운 이웃들이 축제의 장에서 소외 받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공단은 이날 기부 협약식에서 복지시설 아동들을 위해 자전거 (100대)도 기부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KFA 시상식] 손흥민ㆍ이민아, '2017년 최고의 선수' 등극

[이슈+] '10년간 가족처럼'…샤이니 멤버들, 故 종현 마지막 함께

[빅콘]평창롱패딩·평창스니커즈 광풍…소비자 '가성비·디자인에 마음뺏겼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