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오전 서울시내 전역에 미세먼지와 황사로 뿌연 하늘을 보였던 날씨가 오후 들어 찬바람이 불면서 미세먼지와 황사가 사라지자 여의도 상공에 무지개빛 구름인 채운(彩雲) 나타났다. 왕태석기자

29일 오전 서울시내 전역에 미세먼지와 황사로 뿌연 하늘을 보였던 날씨가 오후 들어 찬바람이 불면서 미세먼지와 황사가 사라지자 파란하늘에 무지개빛 구름인 채운(彩雲]) 나타났다. 채운은 구름에 태양광선의 회절현상으로 생기는 무지개빛으로 구름입자의 크기와 분포상태에 따라 다양한 색채가 나타난다. 왕태석기자 kingwang@hankookilbo.com

29일 오전 서울시내 전역에 미세먼지와 황사로 뿌연 하늘을 보였던 날씨가 오후 들어 찬바람이 불면서 미세먼지와 황사가 사라지자 여의도 상공에 무지개빛 구름인 채운(彩雲]) 나타났다. 왕태석기자

인기 기사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