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9월 ‘제1회 서울사랑 마라톤 대회’ 참가 선수들이 출발하는 모습. 서울시 육상연맹 제공

한국일보와 서울특별시 육상연맹이 주최하는 ‘제2회 서울사랑 마라톤 대회’가 9월 3일 오전 8시30분부터 한강공원 뚝섬 수변 광장에서 열립니다. 이번 대회는 엘리트와 생활체육을 아우르는 무대라는 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1993년부터 2015년까지 19차례 열렸던 생활체육육상대회는 지난해 초 엘리트와 생활체육이 통합된 뒤 그 해 9월 ‘제1회 서울사랑 마라톤 대회’로 확대 개최됐고 약 2,000여 명이 참가해 성황리에 마무리됐습니다. 올해 대회는 하프마라톤, 10Km, 5Km 등 세 종목으로 펼쳐지며 전국의 신체 건강한 마라톤 동호인과 일반인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성원을 기대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