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현/ 2014-11-30 (한국스포츠)/2014-11-30(한국스포츠)

슈퍼주니어 규현이 광화문에서로 각종 음악차트를 휩쓴 후 팬과의 약속을 지켰다.

규현은 광화문에서를 발표하며 취재진들과 만난 자리에서 음악 순위 프로그램에서 1위를 한다면 광화문을 방문해 쓸쓸해 보이는 분께 광화문에서를 직접 불러드리겠다고 말했다.

광화문에서는 공개되자마자 국내 및 해외에서도 각종 음원, 음반 차트 1위를 석권했고 이어 Mnet 엠카운트다운 2주 연속 1위, KBS 뮤직뱅크 1위, MBC 쇼! 음악중심 1위, MBC 뮤직 쇼! 챔피언 1위 등 음악 순위 프로그램 5개의 1위 트로피를 차지했다. 이에 규현은 감사하는 마음으로 공약을 실천했다.

규현은 지난 25일 공약 실천을 위해 예고 없이 광화문을 찾아 광화문 거리에서 만난 시민들에게 다가가 광화문에서를 라이브로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규현을 거리에서 마주치자 놀라며 즐거워하는 시민들의 모습과 감미로운 라이브를 들려주는 규현의 모습 등이 담긴 영상이 28일 유튜브에 공개되면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규현은 이번 솔로 앨범에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음악 팬들에게 보답하기위해 서프라이즈 미니 콘서트를 준비했다. 28일 오후 1시 30분 이화여대, 오후 9시 30분 코엑스 아티움 앞에서 2회에 걸쳐 스페셜 공연을 펼치며 팬들은 물론 시민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미니콘서트는 공연 시작 몇 시간 전에 장소를 깜짝 공개하고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 펼쳐진 야외 공연임에도 불구하고 1,000 여명이 넘는 관객이 운집했다. 규현은 타이틀 곡 광화문에서를 비롯해 나의 생각, 너의 기억, 깊은 밤을 날아서, 사랑이 숨긴 말들 등 앨범 수록곡까지 총 6곡을 열창해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문미영기자 mymoon@hksp.kr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