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유가 10일 청바지 제작 업체인 알비시스템과 생리대 기부 캠페인 관련 산학협력협정을 체결했다.

와이즈유(영산대, 총장 부구욱)가 ‘저소득층 소녀들을 위한 생리대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와이즈유 사회봉사센터(센터장 정상근)와 산학협력단 기업지원센터(센터장 이상화)는 10일부터 21일까지 재학생을 대상으로 생리대와 재사용이 가능한 캐릭터 상품(의류, 완구, 문구 등)을 기부하면 U.P.G.I. 청바지(7만원 상당)를 주는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 캠페인을 통해 모아진 생리대와 캐릭터 상품은 부산 해운대 반송과 경남 양산 지역의 저소득층 소녀들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 캠페인 취지에 흔쾌히 동참한 알비(RB)시스템(대표 유희주)은 총 100개의 청바지를 대학에 기부했다. 유희주 대표는 “대학의 좋은 취지에 공감해 흔쾌히 700만원 상당의 청바지를 기부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해 대학과 함께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청바지 제작업체인 알비(RB)업체는 와이즈유 입주기업으로, 캐릭터텔링 패션브랜드 ‘U.P.G.I’(유피지아이) 청바지를 시장에 내놓았다.

응모방법은 U.P.G.I. 홈페이지(upgi.co.kr)에 접속해 회원가입하고, 홈페이지 하단 응모양식을 작성하면 자동 응모된다. 당첨자에게는 개인 메시지가 발송된다. 목상균 기자 sgmok@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