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우주소녀 다영 "39kg까지 감량…말라 보이고 싶었다" ('아이돌리그4')
알림

우주소녀 다영 "39kg까지 감량…말라 보이고 싶었다" ('아이돌리그4')

입력
2023.02.03 14:00
0 0

트라이비·에잇턴, '아이돌리그4' 출격
'하이프 보이' 커버 무대 공개

다영이 '아이돌리그4'에서 후배들에게 조언을 건넨다. 그러면서 39kg까지 감량했던 경험을 떠올린다. 스타티비 제공

다영이 '아이돌리그4'에서 후배들에게 조언을 건넨다. 그러면서 39kg까지 감량했던 경험을 떠올린다. 스타티비 제공

그룹 우주소녀의 다영이 후배들에게 조언을 건넨다. 그러면서 39kg까지 감량했던 경험을 떠올린다.

3일 방송되는 스타티비 '아이돌리그4'는 대형 신입 특집으로 꾸며진다. 트라이비와 에잇턴의 등장이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신동과 다영은 트라이비와 에잇턴을 위해 상담사로 나선다. 갈등 해결 방법부터 무대에서 발생하는 생리현상 해결법까지 아이돌 세계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트라이비 지아가 다이어트를 슬기롭게 할 수 있는 방법이 있는지 묻자 신동은 "이 질문은 제 질문이 아닌 것 같다"며 다영에게 바통을 넘긴다. 질문을 넘겨받은 다영은 "원래도 마른 체형이지만 더 말라 보이고 싶어 8, 9kg를 감량해 39kg까지 내려간 적 있다"고 전한다. 그러면서 "배고픔을 잊을 방법은 없다. 목표를 정하고 원하는 모습을 만들고자 하는 의지가 중요할 것"이라고 조언을 건넨다.

아이돌 커버 무대도 펼쳐진다. 소녀시대부터 슈퍼주니어 우주소녀의 퍼포먼스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는 이들의 모습에 신동과 다영은 흥을 주체하지 못한다. 뉴진스의 '하이프 보이(Hype Boy)'가 흘러나오자 모두 무대 정중앙으로 뛰쳐나오고 신동과 다영은 두 그룹에서 다섯 명을 뽑아 혼성 버전의 뉴진스를 결성한다. 신동과 다영은 어느 때보다 신난 모습을 보인다.

두 신인 그룹의 '하이프 보이' 커버 무대는 이날 오후 8시 방송되는 '아이돌리그4'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