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신, 10년 만 라디오 진행…절친 김이나 빈자리 채운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박효신, 10년 만 라디오 진행…절친 김이나 빈자리 채운다

입력
2022.09.23 17:21
0 0

가수 박효신, MBC FM '별이 빛나는 밤' 스페셜 DJ 발탁
10년 만 라디오 진행…절친 김이나와의 인연으로 성사

가수 박효신이 MBC 라디오 '별이 빛나는 밤에'의 스페셜 DJ를 맡는다. MBC 제공

가수 박효신이 MBC 라디오 '별이 빛나는 밤에'의 스페셜 DJ를 맡는다.

23일 MBC에 따르면 박효신은 오는 26일부터 내달 2일까지 일주일간 MBC 표준FM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의 스페셜 DJ로 나선다.

김이나가 '별밤'의 DJ가 된 이후 처음으로 휴가를 떠나면서, 일주일간 김이나의 빈자리를 박효신이 채워줄 예정이다. 지난 2013년 이후 약 10년 만의 라디오 진행을 앞두고 있는 박효신은 김이나와의 인연과 팬들을 만나고 싶은 마음으로 바쁜 스케줄 속에도 스페셜 DJ 제안을 수락했다고 한다.

이번 방송에는 데이브레이크 이원석과 노리플라이 권순관 등 기존의 게스트들 뿐만 아니라 박효신과의 인연으로 찾아오는 특별한 손님들이 방송을 채운다.

그 동안 박효신을 방송에서 자주 만나지 못했던 만큼 '별밤' 스페셜 DJ로서 청취자 및 팬과의 만남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하게 한다.

우다빈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