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지지율 28%…첫 20%대로 추락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윤 대통령 지지율 28%…첫 20%대로 추락

입력
2022.07.29 10:11
수정
2022.07.29 12:17
0 0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2022. 07. 29. 서재훈 기자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후 처음으로 20%대에 진입했다. 취임 80일 만이다.

한국갤럽이 29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지난 26~28일 전국 성인 1000명 대상)를 보면, 윤 대통령 직무수행 긍정 평가는 28%로 전주 대비 4%포인트 하락했다. 부정평가는 2%포인트 상승한 62%였다.

행정안전부 내 경찰국 신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 겸 당대표 직무대행과의 문자 메시지 노출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자세한 여론조사 내용은 해당 여론조사기관 홈페이지 및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손영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