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거래소 고팍스 "러시아 접속 차단 · 계정 동결"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가상화폐 거래소 고팍스 "러시아 접속 차단
·
계정 동결"

입력
2022.03.02 20:58
0 0

국내 코인거래소 중 처음...러 제재 동참
루블화 가치 하락...코인으로 제재 회피

고팍스 로고.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고팍스가 러시아에서 접속하는 IP 주소 사용을 차단하기로 했다. 국제사회의 러시아 제재에 동참하는 것이다.

고팍스는 2일 러시아 IP 접속을 차단하고, 러시아 국적 고객의 모든 계정을 동결하는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가운데 러시아 제재에 동참한 곳은 고팍스가 처음이다. 고팍스 측은 “미국 재무부 해외자산통제국(OFAC)과 유럽연합(EU)의 제재에 따른 것”이라며 “이후 추가적인 제한 조치가 진행될 수 있다”고 말했다.

앞서 미국·EU가 러시아를 은행간 국제 결제망(SWIFT·스위프트)에서 퇴출시킨다고 발표한 바 있다. 국제 금융체계에서 러시아가 고립될 위기에 처하자 러시아 루블화 가치는 30%가량 급락한 바 있으며, 러시아인들 사이에서는 가상화폐를 이러한 제재 회피 수단으로 주목하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미국이 향후 가상화폐 거래소를 제재 대상에 올리는 추가 제재에 나설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안하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