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칸다 왕자 티찰라가 ‘가오갤’의 스타로드라고?

이전기사

구독이 추가 되었습니다.

구독이 취소 되었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와칸다 왕자 티찰라가 ‘가오갤’의 스타로드라고?

입력
2022.01.14 10:30
0 0

디즈니플러스 '왓 이프' 시즌1

편집자주

※ 차고 넘치는 OTT 콘텐츠 무엇을 봐야 할까요. 무얼 볼까 고르다가 시간만 허비한다는 '넷플릭스 증후군'이라는 말까지 생긴 시대입니다. 라제기 한국일보 영화전문기자가 당신이 주말에 함께 보낼 수 있는 OTT 콘텐츠를 2편씩 매주 금요일 오전 소개합니다.

와칸다 왕자 티찰라와 욘두는 어떻게 절친한 사이가 됐을까. '왓 이프'는 다른 차원에서 예상치 못한 일이 벌어질 수 있다는 가정으로 이야기를 펼쳐낸다.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디즈니플러스 바로 보기 | 9부작 | 12세 이상

미군은 2차 세계대전 전세를 뒤집기 위해 비밀 프로젝트를 준비한다. 과학자 하워드 스타크(아이언맨 토니 스타크의 아버지)가 만든 특수장치로 ‘슈퍼 솔저’를 양성하려 한다. 마르고 왜소한 체격이나 애국심만은 누구보다 굳은 스티브 로저스는 이 프로젝트에 참여해 완벽한 군인으로 거듭난다. 캡틴 아메리카의 탄생 과정이다.

하지만 만약 로저스를 슈퍼 솔저로 만들려고 할 때 이를 방해하기 위해 암살자가 침투했고, 로저스가 부상을 있었다면. 로저스와 연정을 주고받던 영국 장교 페기 카터가 대신 특수장치에 들어갔다면. 평행우주에서는 가능할 수도 있는 일이다. 애니메이션 시리즈 ‘왓 이프’는 우리가 알고 있던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CUㆍ마블 캐릭터들로 구축한 독자적인 영화 세계)에 예기치 않던 일이 생기면서 발생하는 이야기를 흥미롭게 풀어낸다.

①페기 카터가 캡틴이 된다면

디즈니플러스 '왓 이프'.

페기는 슈퍼 솔저가 됐으나 군 지도부는 불만이 많다. 여자는 전장에서 쓸모가 없는데 왜 특수장치에 허락도 없이 들어갔냐는 이유에서다. 페기는 언제든지 출동할 수 있는데, 자신을 아예 무시하는 상관에게 반항하나 현실은 요지부동이다. 페기는 스타크와 로저스의 도움으로 작전에 몰래 투입된다. 페기가 작전을 완벽하게 수행하자 여자라고 얕보던 군 지도부도 마음이 바뀐다. 스타크는 로봇과 갑옷이 합쳐진 듯한 장비를 만들어줘 로저스가 페기와 함께 활동할 수 있도록 해준다. 로저스가 입는 장비는 아이언맨의 원조 같다. 이후 벌어지는 일들은 캡틴 아메리카의 탄생기를 그린 영화 ‘퍼스트 어벤져’(2011)를 변주한다.

②스타로드와 욘두가 도둑이 아니라면

디즈니플러스 '왓 이프'.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만약에 해당하는 일들은 더 있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014)와 ‘블랙 팬서’(2018)의 팬들이라면 놀랄 만한 에피소드가 있다. 크리스 프랫이 연기한 피터가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속 스타로드가 아니라면. 와칸다 왕국(‘블랙 팬서’)의 왕자 티찰라가 스타로드가 된다면. 스타로드가 제 잇속 차리기 위해 정신없는 악동이 아니라 아예 양아버지 욘두와 함께 우주 평화를 위해 노력하는 인물이라면. 이런 가정들을 바탕으로 한 이야기들이 티찰라를 주인공으로 해 펼쳐진다.

③기발한 상상이 만들어 낸 또 다른 MCU

'왓 이프'에서는 캡틴이 된 페기 카터가 다른 차원에서 닥터 스트레인지를 만나는 장면을 빚어내기도 한다.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엉뚱하면서도 기발한 상상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는다. 예를 들어 이런 식. 비밀 정보기관 쉴드의 닉 퓨리 국장은 지구가 곧 위험에 처할지 모른다는 생각에 팀을 꾸리려 한다. 마블 팬이라면 다 알 듯 팀명은 ‘어벤져스’다. 블랙 위도우와 함께 다니며 아이언맨, 토르, 헐크 등을 규합하는데, 이들은 하나둘 의문 속에 죽어 나간다. 고의인지 실수인지 토르를 죽인 호크아이 역시 감옥에 있다가 이유 모르게 죽는다. 어벤져스는 아예 꾸릴 수도 없는 상황.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진 걸까.

※몰아보기 지수: ★★★☆(★ 5개 만점, ☆ 반개)

만약을 바탕으로 한 여러 에피소드들은 MCU가 마르고 닳지 않는, 이야기의 화수분임을 새삼 방증한다. 물론 마블 관계자들의 상상력이 더 넓고 깊은, 이야기의 원천이겠지만. 마블의 여러 영화들을 봐 온 사람이라면 흔쾌히 즐길 수 있는 시리즈다. 각 에피소드의 시간은 35분 내외. 하나씩, 기분 내키는 대로 골라 봐도 된다. 티찰라가 스타로드가 되는 2화에서 반갑고도 그리운 목소리를 들을 수 있다. ‘블랙 팬서’ 속 티찰라 역의 채드윅 보즈먼(1976~2020)이 애니메이션에서도 같은 역할을 맡아 목소리 연기를 한다.



라제기 영화전문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몰아보기 연구소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