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는 윤석열·30대는 이재명 더 지지했다...전체 지지율 1.4%P 격차[KSOI]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20대는 윤석열·30대는 이재명 더 지지했다...전체 지지율 1.4%P 격차[KSOI]

입력
2021.12.13 10:00
수정
2021.12.13 11:17
0 0

리얼미터·KSOI 2개 정기 여론 조사 결과 발표
리얼미터 윤석열 45.2%·이재명 39.7%
KSOI 윤석열 42%·이재명 40.6%
두 조사 모두 지지율 격차 줄어

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 김대중도서관에서 열린 김대중 대통령 노벨평화상 수상 21주년 기념식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대화를 하고 있다. 뉴스1


13일 공개된 두 여론조사 전문업체의 조사 결과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지지도 격차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리얼미터 대선후보 지지도 여론조사 결과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5일부터 10일까지 3,04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12월 2주 차 정례조사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1.8%포인트), 차기 대선후보 지지도에서 윤석열 후보가 45.2%, 이재명 후보가 39.7%를 얻었다.

지난주 대비 윤 후보가 1.2%포인트 올랐지만 이 후보도 2.2%포인트가 상승해 둘의 격차는 1%포인트 줄었다.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3.3%,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3.2%였다. 부동층(없다·모름·무응답)은 6.8%로 전주 대비 2.2%포인트 줄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 대선후보 적합도 여론조사 결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TBS 의뢰로 10일부터 11일까지 1,004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는 윤석열 후보가 42%, 이재명 후보 40.6%로 오차범위 내 접전이다.

역시 지난주 대비 윤 후보가 0.8%포인트 상승했지만 이 후보가 2.7%포인트 상승해 상승폭이 더 커지면서 두 후보 간 격차는 3.3%포인트에서 1.4%포인트로 줄었다. 안철수 후보는 2.8%, 심상정 후보는 2.6%, 김동연 후보 1.2% 순이었으며 부동층은 8.5%였다. 한사연 측은 이 후보가 그동안 지지율 조사에서 40%대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20대에서는 윤 후보가 34.7%로 25.6%인 이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지만, 30대에서는 이 후보가 43.2% 지지율로 35.3%의 지지를 받은 윤 후보를 역시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이 후보는 (34.4%→37.3%, 2.9%포인트 상승) 오르고, 윤 후보는 (42.6%→41.2%, 1.4%포인트 하락) 내려, 두 후보 사이의 격차는 3주 전 8.2%포인트에서 3.9%포인트로 줄었다.



리얼미터 대선후보 당선가능성 여론조사 결과


리얼미터에서 지지도와 별개로 진행한 '당선 가능성' 조사에서는 윤 후보가 47.9%, 이 후보가 45%로 오차범위 내 접전이었다. 안철수 후보는 1.5%, 심상정 후보는 1%였다. 당선가능성 격차는 전주의 4%포인트에서 오차범위 내인 2.9%포인트로 줄었다. 또 같은 조사에서 '노동문제 해결 적합 후보'를 묻자 이 후보가 38.8%로 윤 후보(34.8%)보다 앞섰다.

한사연의 '당선 가능성' 조사에서는 윤석열 46.6%(2주전 조사 대비 0.4%포인트 상승), 이재명 44.2%(1.2%포인트 상승), 안철수 2.1%(0.6%포인트 하락), 심상정 1.2%(0.7%포인트 하락), 김동연 0.6%(0.1%포인트 상승)이었다.

한사연이 다음 대선의 성격을 묻자 응답자의 49.6%는 '정권 교체'를 선택했고, 39.5%는 '정권 재창출'을 꼽았다. 두 응답 사이의 차이는 10.1%포인트로 지난주 대비 4.4%포인트 줄었다.

위 여론조사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리얼미터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인현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