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에 아스트라제네카 100만 도스 준다... 해외 백신 공여 세번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란에 아스트라제네카 100만 도스 준다... 해외 백신 공여 세번째

입력
2021.10.25 18:30
0 0

정부가 이란에 공여하기로 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00만회분. 외교부 제공

정부가 이란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100만회 접종분을 지원한다.

외교부는 25일 "백신 조달이 원활하지 않아 심각한 인도적 위기에 처한 이란에 AZ백신 100만회 분을 공여한다"고 밝혔다. 공여 백신은 오는 27일 이란에 도착한다.

외교부 관계자는 "이번에 공여하는 백신은 60년에 걸친 양국 우호관계의 상징으로 이란 국민에게 전달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백신 해외 지원은 베트남(110만회분)과 태국(47만회분)에 이어 세 번째다. 올해 7월과 8월에는 이스라엘, 루마니아와 코로나19 백신을 상호 교환하는 '백신 스와프'를 각각 진행했다.



김민순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