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도 NO"...에스파 지젤, 흑인 비하 논란에 직접 사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의도 NO"...에스파 지젤, 흑인 비하 논란에 직접 사과

입력
2021.10.25 17:19
0 0

그룹 에스파의 멤버 지젤이 흑인 비하 논란에 대해 직접 사과했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에스파의 멤버 지젤이 흑인 비하 논란에 대해 직접 사과했다.

지젤은 25일 에스파의 공식 SNS를 통해 영문 사과문을 게재했다.

해당 사과문에서 지젤은 "현장에서 흘러나온 노래를 따라 부르다가 가사 속 부적절한 단어를 입모양으로 따라 부른 것을 사과드린다"라며 "좋아하는 가수의 노래가 나와 흥분했고, 의도한 행동이 아니"라고 말했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자신의 행동에 대한 미안함을 강조한 지젤은 "앞으로 더 배우고 행동을 의식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지젤을 둘러싼 논란은 에스파의 공식 콘텐츠 영상에서 불거졌다. 해당 영상에서 지젤은 촬영 현장에서 SZA의 곡인 'Love Galore(Feat. Travis Scott)'가 흘러 나오자 이를 따라불렀다. 하지만 해당 영상이 공개된 뒤 일부 해외 팬들이 지젤이 따라 부른 가사 속 'niggas'라는 흑인 비하적 단어가 섞여 있었다고 지적했고, 흑인 비하 의도를 두고 논란이 불거졌다.

한편 에스파는 현재 신곡 '새비지'(Savage)로 활동 중이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