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면허 운전·경찰 폭행 혐의' 장제원 아들 "죗값 달게 받을 것"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무면허 운전·경찰 폭행 혐의' 장제원 아들 "죗값 달게 받을 것"

입력
2021.09.19 20:58
수정
2021.09.19 22:34
0 0

래퍼 노엘,? 논란 커지자 19일 사과
2년 전 음주 운전 사고 후 또?
재난지원금 수급자 비하 물의 등 잇따라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운전자를 바꿔치기 한 혐의 등으로 지난해 법정에 선 래퍼 노엘(장용준).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이다. 뉴스1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인 래퍼 장용준(21·노엘)이 무면허 운전과 경찰관 폭행 등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뒤 19일 "뭐라고 드릴 말씀이 없다"며 "제가 받아야 하는 죗값은 모두 달게 받겠다"고 밝혔다. 장용준은 2년 전 음주 운전 사고를 내 집행유예 상태였다.

경찰 등에 따르면 장용준은 18일 오후 10시 30분쯤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서 벤츠 차량을 몰다 다른 차량과 접촉사고를 냈다. 순찰 중 사고를 목격한 경찰이 장용준의 음주 운전을 의심해 음주 측정을 요구했으나 장용준은 불응했다. 이 과정에서 장용준은 손으로 경찰의 가슴을 밀쳤다. 경찰은 장용준을 현행범으로 체포했고, 간단한 조사를 마친 뒤 귀가 조처했다. 사고 피해 운전자는 부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래퍼 노엘이 19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린 글.

논란이 커지자 장용준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조금 더 성숙한 사회 구성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저로 인해 피해를 본 많은 분들께도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래퍼 노엘. 글리치드컴퍼니 유튜브 캡처

장용준은 2019년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을 하다 오토바이를 들이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장용준은 사고 후 지인을 앞세워 운전자 바꿔치기를 한 혐의도 받았다. 이로 인해 지난해 1심에서 징역 1년 6개월과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후 장용준은 올 4월 부산 부산진구의 한 길에서 행인을 폭행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지기도 했다. 장용준은 지난 11일 SNS에 재난지원금 수령자에 대해 비속어를 써 논란을 빚기도 했다.

장용준의 잇따른 물의에 이날 온라인엔 '벌써 저지른 일이 몇 번째인가'(skyse****), '무면허 운전에 음주 측정 거부에 경찰관 폭행 의혹인데 구속이 아니라 집에 있다고?(@paran_t****), '집안 단속도 못 하고 무슨 정치를 한다고'(@uBSPjCVXdl****) 등의 부자를 비판하는 글이 잇따라 올라왔다.

양승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