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金 놓치지 않은 女양궁팀... 정말 잘한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문 대통령 "金 놓치지 않은 女양궁팀... 정말 잘한다"

입력
2021.07.25 20:13
0 0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왼쪽부터), 장민희, 강채영 선수가 25일 오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단체전 우승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도쿄=뉴시스


한국 여자 양궁 대표팀이 일본 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면서 9회 연속 올림픽 우승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하자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정말 잘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에서 “바람이 많이 부는 가운데서도 압도적인 실력을 보여줬다”며 “1988 서울올림픽에서 양궁 여자 단체전이 처음 도입된 이후 정상의 자리를 한 번도 놓치지 않았다. 참으로 장하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한국 양궁 정말 잘한다”고도 했다.

문 대통령은 “최선을 다해 국민에게 두 번째 금메달과 함께 큰 기쁨을 보내준 강채영, 장민희, 안산 세 선수와 코치진에게 진심 어린 축하와 감사를 전한다"며 "개인전에서도 선전할 것을 기대한다. 국민과 함께 응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신은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