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딸 라니와 유튜버 활약..."아이와 함께 성장"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윤지, 딸 라니와 유튜버 활약..."아이와 함께 성장"

입력
2021.07.01 10:51
0 0

배우 이윤지가 유튜버로 변신한다. 유튜브 ‘이윤지의 마리베’ 영상 캡처

배우 이윤지가 '엄마 유튜버'로서 활약을 이어간다.

1일 소속사 나무엑터스에 따르면 이윤지의 개인 유튜브 채널 '이윤지의 마리베'(https://bit.ly/3jyrgGt)가 새롭게 단장했다. 앞서 이윤지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딸 라니와 함께하는 아지가기한 일상을 공개해 랜선 이모?삼촌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던 바 있다.

특히 이윤지가 전하는 출산과 육아에 관한 노하우가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지난해 둘째 소울의 출산을 앞두고 공개한 '출산 가방 꾸리기' 콘텐츠가 그 중 하나다. 출산 전후로 필요한 물품을 준비하는 과정이 초보 부모들에게는 어려움으로 다가올 터. 이윤지는 자신의 경험으로 직접 체득한 꿀팁들을 일목요연하게 설명하며 많은 이들에게 도움을 줬다.

이윤지는 리뉴얼한 유튜브 채널을 통해 대중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간다. 육아 콘첸츠부터 일상을 담백하게 담아낸 브이로그까지, 다양한 콘텐츠로 채널을 풍성하게 채워나갈 예정이다.

이윤지는 "저는 배우이기도 하지만 엄마라는 이름으로도 살고 있는데요. 그 과정을 기록하고 공유하며, 아이와 함께 성장하고자 만든 이 공간을 다시 한번 시작하려고 합니다. 새로운 마음으로 여러분께 ‘마이 리틀 베이비’를 소개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새단장을 마친 '이윤지의 마리베'에는 해피 바이러스를 유발하는 첫 번째 영상도 함께 공개됐다. 영상에는 이윤지와 딸 라니가 함께 '마리베'만의 로고를 직접 만드는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에서도 물씬 느껴지는 두 모녀의 사랑스러운 케미스트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윤지와 라니는 로고를 그려나가는 과정에서도 서로를 향한 애정을 아낌없이 내비쳐 훈훈함을 더하는가 하면, 틈틈이 주고받는 모녀의 대화가 미소를 유발한다.

한편 이윤지는 영화 '안녕하세요'를 통해 스크린에 복귀한다.

유수경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